Home > 빙의 > 빙의치료
빙의치료

빙의

빙의치료

빙의현상

귀신은 객관적으로는 없다고 잘라 말할 수 있다. 그러나 주관적으로는 귀신이 존재한다. 무슨 조상귀신이니 원한으로 죽은 혼령이 좋은 곳으로 가지 못하고 구천에 떠돌며 사람에게 붙어서 괴롭히고, 꿈에도 자주 나타나 보이며 애를 먹인다고 하는 사람도 있고, 생시에도 귀신이 보이고 소리도 들리며 ,나는 보는데 어머니 눈에는 왜 안 보이느냐 고 하는 이도 있고 여하튼 여러 가지 형태로 나타나는 수가 있다.
어떤 스님은 실제로 존재하는 것으로 여겨 책을 써내기도 하고 무당이나 또 다른 스님들은 죽은 이의 혼령을 천도시켜야 된다고 하며. 천도제를 올려주기도 하고 무당 역시 시름시름하고 신병으로 고생하는 사람은 귀신이 씐 것이라고 하며 귀신을 쫓는다고 굿을 한다.
물론 무당은 귀신의 존재를 믿고 있고 천도제를 권하는 스님 역시 귀신의 존재를 믿고 있기 때문이다. 환자에게 귀신이 보이고 말이 들리는 것은 모두가 자신의 잠재의식이 조작한 것이다.
말하자면 환시로 보이고 환청으로 들리며 환촉으로 촉감을 느끼는 것이 틀림없다고 본다. 귀신이 씌어있다고 하는 사람이 정신과 의사에 가면 보통 투약으로 한동안은 증세가 사라지겠으나 약을 끊으면 얼마 후 다시 증세가 회귀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본다.
그리하여 귀신에 관해서는 초자연작인 현상으로 귀신은 잘 모르겠다고 말하는 수가 있다고 본다. 이런 환자의 예를 들어보자.

예시 7

  • 관리자 (mind)
  • 2019-07-01 15:36:00
  • 106.240.248.210
25세 B양이 귀신이 들었다며 그저께 막 천도제를 올렸으나 역시 안 떨어졌다고 하여 이건 아니다싶어 울산에서 어머니가 데려왔다. 그녀는 대학 다닐 때 까지도 친구를 사귀지 않았고 휴일이나 등교하지 않을 때도 다른 학생들은 동아리 모임에서 서클 활동하는데 혼자 기숙사 방에 막혀 공부만 했다고 했다. 
눈빛도 정상인이 아니었다. 눈 가장자리가 양옆 눈 위로 치켜들려 보였고 긴장된 표정이었다.   몸에 든 귀신이 꿈에도 보이고 생시에도 보인다고 하였다. 최면몽으로 꿈에 나타났던 귀신 꿈을 다시 꾸어 보라하니 신선이 보인다고 했다. 그 신선과 어떤 관계를 가졌냐고 물어본 즉 신선과 섹스하고 아기를 낳아 그녀가 아기를 안고 신선과 함께 하늘나라로 올라간다 하였다. “ 그 신선은 언젠가 본 사람일 것이다. 언제 보았는지 알아내라.”고 한즉 중학교 때 삼촌이 당사주책을 보다가 두고 간 적이 있는데 그 당사주책에 그림으로 그려진 신선이라고 하였다. 그녀는 섹스를 평소 너무 신성시하였다.  세상에 흔한 섹스는 추잡하다고 여겼다. 본능적인 욕망이 분출되니 그녀가 택한 상대가 신선이었던 것이며 아이를 가지고 싶은 욕망이 있었다. 성적 욕망은 조물주가 만든 본능적인 것으로 대를 잇게 하는 즐거운 행위임을 인식시키고 너무 신성시 할 필요가 없다는 암시를 준 후 각성시켰다. 
최면 전에 긴장된 표정이 완전히 달라졌다. 며칠 후 잘 자고 마음이 안정되었다는 말이 나왔다. 
C씨는 62세 남자로써 자주 귀신이 보였다. 어릴 때도 보았고 자라면서 수시로 보였다. 
하얀 옷을 입은 여자가 보여 고개를 돌렸다가 다시 자세히 보려하면 사라져 버렸다. 
자전거를 타고 가다가도 보였는데 그때도 다시 보려하면 없어져버렸고 묘지를 지나면서도 묘지 위에 흰옷을 입은 여자귀신이 보였으며 한번은 동네 길 담 위에 죽은 숙모 귀신이 보였다고 하였다. 꿈에서도 귀신이 몸속으로 들어오는 것을 경험하였다고 하였다. 
그는 어릴 때 어른들로부터 귀신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여자 귀신에 대하여 알아본 결과 중학교 시절 어떤 소설책에서 흰옷 입은 여자귀신이야기를 읽은 적이 있었다. 그때 상상했던 여자귀신이 자주 보였다고 했다. 마음으로 귀신이 있다고 믿고 있으니까 귀신이 나타나 보인다고 말해주고 앞으로는 꿈에도 귀신이 안 보인다고 굳게 마음을 먹어라 고 암시를 하여 빙의 현상이 사라지게 되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