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빙의 > 빙의치료
빙의치료

빙의

빙의치료

빙의현상

귀신은 객관적으로는 없다고 잘라 말할 수 있다. 그러나 주관적으로는 귀신이 존재한다. 무슨 조상귀신이니 원한으로 죽은 혼령이 좋은 곳으로 가지 못하고 구천에 떠돌며 사람에게 붙어서 괴롭히고, 꿈에도 자주 나타나 보이며 애를 먹인다고 하는 사람도 있고, 생시에도 귀신이 보이고 소리도 들리며 ,나는 보는데 어머니 눈에는 왜 안 보이느냐 고 하는 이도 있고 여하튼 여러 가지 형태로 나타나는 수가 있다.
어떤 스님은 실제로 존재하는 것으로 여겨 책을 써내기도 하고 무당이나 또 다른 스님들은 죽은 이의 혼령을 천도시켜야 된다고 하며. 천도제를 올려주기도 하고 무당 역시 시름시름하고 신병으로 고생하는 사람은 귀신이 씐 것이라고 하며 귀신을 쫓는다고 굿을 한다.
물론 무당은 귀신의 존재를 믿고 있고 천도제를 권하는 스님 역시 귀신의 존재를 믿고 있기 때문이다. 환자에게 귀신이 보이고 말이 들리는 것은 모두가 자신의 잠재의식이 조작한 것이다.
말하자면 환시로 보이고 환청으로 들리며 환촉으로 촉감을 느끼는 것이 틀림없다고 본다. 귀신이 씌어있다고 하는 사람이 정신과 의사에 가면 보통 투약으로 한동안은 증세가 사라지겠으나 약을 끊으면 얼마 후 다시 증세가 회귀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고 본다.
그리하여 귀신에 관해서는 초자연작인 현상으로 귀신은 잘 모르겠다고 말하는 수가 있다고 본다. 이런 환자의 예를 들어보자.

예시 5

  • 관리자 (mind)
  • 2019-07-01 15:34:00
  • 106.240.248.210
경찰청 중간 간부계급인 여 경찰이 18세 G양을 다려 왔다.
G양이 여경의 이질녀인데 G양의 증세는 색동저고리와 치마를 입은 어린 아이와 흰옷 입은 노인이 나타나 G양을 칼로 질러 죽이려 한다는 것이었는데 며칠 전 길가다가 서있을 힘도 없어지고 풀썩 주저앉아 꼼짝도 못하였다고 하였다. 
이런 내용을 그를 데려온 이모가 잘 아는 신수 보는 철학가에게 문의하니 빙의현상이라며 그런 문제는 최면술로 해결 될 것이라 하여 찾아 왔다고 했다. 
G양에게 최면 걸어 이전에 꾸었던 꿈을 하나하나 다시 꾸어 보라하니 색동옷을 입은 여 아이 2명이 나타났으며 아이 중에 하나가 칼을 잡고 흰옷 입은 할아버지가 시키는 대로 그를 찌르려 하여 도망치는 꿈이 대부분이었다. 
꿈에 나타나는 그들이 누구인지 알아내라 하였는데 처음에는 모르겠다고 하여, 알 수 있다 아마도 너의 가족이거나 주변사람이 나타났을 것이다 고 강조하니, 할아버지다. 
하나는 고모이고 하나는 사촌동생이다. 
하여 그들이 왜 꿈에 나타났는지 이유를 알아내라한 끝에 그 이유도 알아냈다.G양이 소아시절에 할아버지는 고모를 예뻐하고 그에게는 꾸중을 자주하여 고모가 미워 때렸던 날 할아버지에게서 매를 맞자 고모가 죽어 없어졌으면 싶었고 할아버지가 아주 미워 칼로 팍 찔러 죽이고 싶었던 충동을 느낀 적이 있었다. 
그 무렵 고모는 네 살에 병에 걸려죽었고 할아버지도 사망하였다. 그 시절 사촌동생이 여러 가지가 자기보다 나아 미워했는데 그 아이마저 죽게 되자 이들이 자신이 가졌던 나쁜 마음 때문에 죽은 것인가 싶었던 감정이 잠재의식 저변에 깔려 있다가 자기처벌의 형태로 나타난 것이다. 
G양에게 마음의 비밀을 알게 하여 그런 악몽은 앞날에는 못 꾸게 하는 암시를 주고 30분 후 깨워 보내며 만일 다시 어떤 문제가 발생 한다면 언제든지 오라하였는데 3개월이 지나도 아무연락이 없어서 이모에게 전화하니 악몽은 안 꾸고 지낸다 하였다. 
그 뒤 1년이 지나서 다시 왔다. 처음 왔을 때는 노랑머리에 과체중이라 할 정도로 몸집이 퉁퉁하게 군살이 붙어 있었는데 살이 알맞게 빠지고 얼굴 살도 빠져 야무지게 보였으며 머리칼도 까망머리가 되어 있었다. 
약 1년 동안 아르바이트를 하며 틈틈이 공부를 한끝에 검정고시에 합격하여 대학생이 되어 있었으므로 기특하게 여겼다. 
이번에는 등교하다가 교정에서 갑자기 힘이 빠져 쓰러졌다고 하였다. 그 무렵 고앙시에 있는 어머니가 시릉시름 앓다가 불공드리려 절에 가서 스님에게 문의하니 집안의 아이귀신이 들어 신병이 난 것이라 하고 천도제를 올리는 것이 좋겠다는 말을 듣고 어머니생각에 아이 귀신이라곤 젊을 때 분만시 사산한 적이 있는데 그 아이일 것이라 여겨 일주일후 천도제를 올리기로 예정되어 있었다. 
천도제를 올리는 것도 문제해결의 한 방법이 될 수 있다.구천에서 헤매던 혼령이 좋은 곳으로 갔다고 믿게 되면 몸에 붙었던 악령이 빠져나간 듯이 느끼게 될 수 있으니까. 그렇게 되면 심신에 안정이 올 수 있으니까. G양은 위 사실을 얼핏 들어 알았던 것이다. 
그는 최근 꿈에 어린 아이가 보인다고 했다. 그 꿈을 다시 꾸게 해보니 흰옷 입은 동자가 그가 움직이는 곳마다 따라 온다고 했다. 이를 떨쳐내려고 방안으로 들어갔는데 방문을 열어 달라 조른다고 하였다. 
끝까지 안 열어주니까 어머니한테로 간다고 하여 따라 가보라 하였다. 
그랬더니 동자가 어머니몸속으로 들어간다고 하였다. 너는 그 아이를 잡아 어머니 몸에서 빼내라 하였다. 
안 나올라고 한다 하다가 인제 나온다 하여 부처님이 계시는 하늘나라로 올라가도록 축원하는 기도를 하라고 하니 인제 하늘로 올라 간다 구름 속에 갔다 없어졌다 하였다. 
그렇게 한 뒤 한동안 아무 일 없다가 이번에는 길을 가다가 갑자기 헛것이 보이며 힘을 잃고 주저앉아 일어나지 못하는 일이 생겨 6개월 만에 다시 왔다. 
이번에는 저승사자가 나타나는 꿈을 자주 꾼다고 하였다. G양이 어느 암자에 갔다가 그 암자 주인 같은 승복 입은 여자가 그를 보고는 깜짝 놀라는 표정을 지으며 몸에 귀신이 붙었다. 천도시켜야 되겠다. 천도시키는데 130만원만 가져오면 된다. 
안 그러면 큰 일 난다는 듯 하는 태도를 취하였으므로 겁먹었는데 아르바이트로 혼자 근근이 학비를 마련해가는 학생 형편에 그런 돈은 장만할 수 없거니와 아무래도 이 아이에게는 최면이 효과적이라 여겨 다시 왔다고 했다. 암자에서 들은 말 때문인지 그 뒤부터 저승사자가 보이는 꿈을 꾼다고 하였다. 
최면 꿈에 검은 옷에 갓을 쓴 저승사자가 보였다. 
저승사자를 좇아 보내라하니 싫다 같이 놀면 재미있다 꿈마다 재미있게 논다. 그 저승사자가 누구인지 얼아 내라고 한 끝에 친조부임을 알게 되었다, 아 그렇다면 할아버지와 불편한 감정이 없어졌네 하니, 그렇다고 하였다. 
할아버지에 대하여 모든 마음의 문제가 해결되었으니 다시 그런 꿈이 필요 없다 앞으로 절대로 안 꾸게 된다 이제는 그런 꿈을 꾸고 싶은 마음도 없어진다 어디 한번 꾸어보아라 도무지 못 꿀 것이다 , 하니 이제 안 꾸인다 하였다 
헛것이 보였던 것은 저승사자가 나타난 것 이며 이런 현상이 나타나는 순간은 잠시 잠재의식에 빠지는 것이므로 신경이 이완되어 주저앉을 수 있는 것이다. 
할아버지가 저승사자로 나타난 것은 이미 할아버지는 사망하였기 때문이다 시술과정을 관찰하고 있던 타인 최면술을 배우던 수련생이 G양은 잠재의식 구조가 약한 것 같으니 자기최면을 완전히 습득하여 영을 강화시켜야 되겠다고 말하자 이모역시 동감이라면서 그의 친구 철학인에게 상의해보고 그렇게 하겠다고 약속한 후 수개월이지나 상의 끝에 동감하여 자기최면을 수련하겠다고 하였다. 
G양은 공휴일에도 아르바이트를 하여야하므로 시간내기가 어려운관계로 야간으로 정한 날에 경주에 있는 G양으로부터 전화가 걸려왔다 그날이 약속한날이나 공부와 아르바이트 때문에 올수 없으며 그동안 아무 문제없이 잘 지내고 있으니 걱정 말라고 시술자를 안심시키는 말을 하였다 
G양에게 최면을 건시간은 전번과 전부 합쳐 4시간 정도였다. 최면법으로 치료하는 사람 중에 빙의문제를 자신의 잠재의식이 만들어낸 일체유심조임을 깨닫지 못하고 전생의 실재를 믿고 있는 사람이 많다. 영국 정신과 의사<캐논>이 악성정신병자치료과정에서 전생을 체험시켜 효과를 본 자료집을 1952년에 출간한 이후 이에 영향 입은 사람이 그렇게 믿는 것 같다. 그들은 미혹에서 벗어나지 못하였다고 여긴다. 따라서 환자에게까지 미혹을 심어주고 있는 것이다. 세밀하게 조사해보면 현세에서 경험된 과거사가 상징 또는 희곡화하여, 안 그러면 소원이 발현되어 상으로 나타나 마치 전생처럼 보이는 것이다. 피최면자에게 전생기억을 떠올리라는 지시[암시]를 하지 않으면 안 떠올린다. 전생이 호랑이라고 하는 피술자에게 ,아닐 것이다 힘이나 권력 있는 사람일 것이다, 하면 장군이나 벼슬아치로 수정하기도 한다. 처음에는 왜 호랑이로 보였느냐고 물으면 전전생이 그랬다는 등 하며 꾸며대기도 한다.. 이런 암시에 의하여 잠재의식이 꾸며내는 것이다. 그러니까 현생심리의 투영도로 보면 된다. 미혹의 세계를 벗어나면 진리의 광명한 세계를 보게 된다. 최면치료자는 전생에 대한 말을 참고하여 현재의 심리를 읽고 치료에 활용할 필요는 있다. 빙의문제를 전생과 결부시키거나 실존하는 것으로 여겨 치료하면 증세는 없어질 수 있으나 혼란의 치료로서 근본치료라고 볼 수 없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